행사안내
회원 로그인

'문화가있는날'26년

  • 일시 2019년 05월 29일 18시 30분 (수) 상영
  • 장소 4층 회의실
  • 출연 진구|한혜진|임슬옹|
  • 감독 조근현|
  • 장르 드라마, 가족
  • 등급 만15세이상
  • 시간 135분
1980년 5월.. 그리고 26년 후
학살의 주범 ‘그 사람’을 단죄하라!

광주 수호파 중간보스 곽진배, 국가대표 사격선수 심미진, 서대문소속 경찰 권정혁,
5. 18 민주화운동 희생자 2세라는 공통 분모를 가진 세 사람이 한 자리에 모였다.
그들을 불러 모은 보안업체 대기업 회장 김갑세와 그의 비서 김주안의 제안은 바로 ‘그 사람’을 타겟으로 한 극비 프로젝트!

Stage 1.
1차 탐색 시작! 진배는 무력도발로 연희동을 자극시킨다.
그러나 김갑세가 광주 시민들을 제압하던 계엄군이었고
그의 총검에 아버지가 죽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팀은 균열이 생긴다.

Stage 2.
미진의 단독 행동! 미진은 홀로 서대문 사거리에서 ‘그 사람’의 차량에 뛰어들어 사격을 가한다.
마지막 한발, 성공의 순간 터져버린 총 때문에 부상당한 미진은 뒤늦게 달려온 진배의 도움으로 탈출하지만,
정혁은 충격을 받고 사라진다.

Stage 3.
시작된 작전! 일련의 사건으로 연희동의 사설 경호인력이 보강되고,
주안은 ‘그 사람’의 비서실장인 탁실장을 대상으로 한 로비에 성공, ‘그 사람’과의 단독 면담 날짜를 잡는다.

D-day 2006. 05. 18.
드디어 그날! 저격 위치를 확보한 미진, 경찰 병력을 저지할 진배 일행,
그리고 김갑세와 주안은 탁실장을 이용하여 검문을 통과하고 드디어 연희동 저택 안으로 들어간다.
한편, 서대문경찰서 최계장의 집요한 추적으로 암살 작전의 실체가 밝혀지고
경호실장인 마상렬의 명령으로 연희동 안팎은 빠르게 진압된다.
미진에게까지 포위망은 좁혀지고 사라졌던 정혁이 나타나 작전을 저지하는데...

일촉즉발의 상황, 그들의 거사는 과연 성공할 수 있을까?